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6월26일wed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정치
kakao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황주홍, “농가소득 5천만 시대, 어떻게 준비할 것인가?”

농민의 풍요로운 삶 위해 농가소득 5천만원 달성 절실히 필요 강조 해
등록날짜 [ 2019년06월13일 08시46분 ]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황주홍 위원장(민주평화당, 고흥·보성·장흥·강진)612일 오전 930분 국회 의원회관 제2세미나실에서 농가소득 5천만 시대, 어떻게 준비할 것인가?세미나를 개최했다.

세미나에서는 농협중앙회 강석용 농가소득지원부장(농가소득 5천만원 어떻게 추진되고 있나)과 최원철 한양대학교 특임교수(농가소득 5천만원 달성을 위한 개선과제는)가 발표자로 나왔으며, 전남대학교 이영철 교수, 목포투데이 박근영 국장, 경기연수원 유영성 선임연구위원,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권오엽 유통조성처장, 고려대학교 양승룡 교수, 농림축산식품부 송남근 농업정책과장이 토론자로 참여했다.

 

발표자인 강석용 부장은 2020년 농가소득 5천만원 달성을 위해서는 정부·지자체의 지속적인 정책 지원이 필요하다고 피력했다. 아울러 일부 지자체에서 시행하고 있는 농업인 월급제를 전국적으로 확대하고, 영농규모별로 핵심 추진사업을 도입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또 다른 발표자인 최원철 교수는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SNS 활용한 유통 선진화, 공유형 숙박 활용, 스마트팜 활용 등을 통해 농가소득을 올려야 한다고 주장했다.

 

토론자로 나선 이영철 교수는 젊은이들이 농촌으로 향해야 농가소득을 견인할 수 있을 것이라며, 정부가 적극적으로 귀농·귀촌을 장려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박근영 국장은 정부 지원금이 농가소득 상승에 큰 영향이 주고 있다며, 부의 농업 정책이 무분별하게 남발되지 않고 농가소득 안정성에 초점을 맞춰야 한다고 지적했다.

 

유영성 선임연구위원은 농촌 경제에 활력이 더하기 위해, 정부가 농업 종사자에게 농민 수당을 지급해야 한다고 피력했다. 권오엽 처장은 농가소득 중 농업소득의 감소 요인으로 국민들의 농·수산물 소비가 감소하고 있음을 지적하며, 공공급식에서 국산 농·수산물 우선 사용을 확대할 것을 주장했다.

 

양승룡 교수는 변동직불제가 쌀값 안정에 효율적이지만 수급조절 실패를 초래한다며, 안정적인 직불금 제도를 통해 농가소득의 안정성을 확보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송남근 과장은 농가소득 증대를 위한 정부의 지원은 사회적으로 합의된 수준에서 진행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황주홍 위원장은 농민이 풍요로운 삶의 혜택을 누리기 위해서는 농가소득 5천만원 달성이 절실히 필요하다농업 경쟁력 강화와 농업인 지원을 위한 입법활동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올려 0 내려 0
강대의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황주홍, 해양환경관리법 발의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황주홍,「국회의원의 국민소환에 관한 법률안」대표발의 (2019-06-22 17:55:28)
천정배, 한반도 비핵화 위한 지원법 발의 (2019-06-05 11:06:58)
여수산단 측정치 기록 위반업체...
전남도, 대한민국연극제 유치
나주시, 6월의 생생문화재
강진군, 미세먼지 저감숲 공모...
<강원구박사의 閑談>왜 ...
<김세곤칼럼>길 위의 역...
광주 북구, 2019 주민참여형 과...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