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9월16일mo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사회
kakao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광주대동고, 친일 청산 ‘신교가 발표회’

13일 오후 4시 교내 1층 시청각실 동문 등 3백명 참석
등록날짜 [ 2019년06월14일 09시20분 ]


[ 더 큰 세상(正論直筆)위해 구독 꾸욱 클릭 ]


3.1운동과 임시정부수립 100주년을 맞아 친일잔재 청산을 진행 중인 광주대동고등학교가 교가(校歌) 교체작업을 완료하고 13신교가 발표회를 개최했다.

 

13일 오후4시 교내 1층 시청각실에서 열린 신교가 발표회에는 학생과 학부모, 교사 그리고 동문 등 3백여 명이 참석했다. 이날 발표회에서 참석자들은 김동진(1913~2009)이 작곡한 기존 교가 대신 허걸재 작곡가(국립합창단 전임작곡가)가 만든 신교가를 합창하며 친일잔재 청산 운동에 동참했다.

 

공모와 편곡 작업을 거쳐 완성된 신교가는 밝고 경쾌한 행진곡 풍으로 미래지향적인 기상이 잘 드러나고 애국애족의 의지와 지역 정서를 담았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광주대동고는 올 초 기존 교가 작곡가인 김동진이 친일 음악가였다는 사실을 접한 후 TF팀을 꾸려서 지난 4개월간 교가 바꾸기 프로젝트를 추진해 왔다. 광주에서 친일잔재 교가를 교체한 학교는 광주 광덕중고에 이어 광주대동고가 두 번째다.

 

대동고 김태중(18) 학생회장은 친일잔재가 남아 있는 교가를 교체한 것에 대해 재학생들도 매우 자랑스럽게 생각하면서 즐거운 마음으로 신교가를 배우고 있다고 말했다.

 

친일인명사전에 따르면 김동진은 1913년 평안남도 안주에서 태어나 19383월 일본고등음악학교를 바이올린 전공으로 졸업한 후 만주국 수도 신징으로 진출해 193811월부터 19458월까지 신징음악협회 관현악부 바이올린 단원으로서 작곡가와 지휘자, 신징교회 성가대에서 지휘자 겸 성악가로 활동한다.

1942
5대동아전쟁의 의의를 철저하게 관철시킬 가요 등을 보급하려는 목적으로 설립된 만주작곡연구회(만주작곡가협회 전신) 회원으로 가입한 후 같은 해 6월 일본어 교성곡 조국찬가’ 1악장을 발표했다. 431월에는 직접 작곡한 (만주국)건국10주년 경축곡과 건국10주년 찬가를 지휘발표하기도 했다.

올려 0 내려 0
강대의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광주시교육청, ‘1학교 1고문 변호사제’ 확대
‘광주·전남 청소년 문화교류 캠프’
광주시교육청, 학생독립운동 90주년 『학생독립운동 113초 영화제』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영광내산서원보존회, 영광교육지원청과 업무협약 (2019-06-14 09:53:26)
광주시, 노인학대 예방의 날 개최 (2019-06-14 09:13:43)
<김세곤칼럼>길 위의 역...
전남도, 지역개발채권 발행금리...
영광군, 추석 맞아 귀성객을 대...
대구시, 전국최초「신기술플랫...
최도자, “발달장애인의 수사·...
광주 북구, 특별교부세 현안사...
광주 서구, 여성친화기업 신청 ...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