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12월06일fri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문화
kakao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충주시, '위안부 기림의 날' 평화나비 콘서트

14일 일제침탈의 잔재인 충주 조선식산은행 앞 평화의 소녀상 인근서 공연
등록날짜 [ 2019년08월15일 10시54분 ]


[ 더 큰 세상(正論直筆)위해 구독 YOU ME 클릭 ]


위안부 기림의 날인 14일 일제침탈의 잔재인 충주 조선식산은행 앞 평화의 소녀상 인근에서 열린 일본군 위안부 기림의 날 평화나비 콘서트가 개최됐다.

 

일제강점기 위안부 할머니들을 기억하고, 진실된 역사를 외면하는 일본의 사과를 촉구하는 목소리가 '아름다운 사람들 평화나비' 주최 관아골 상인회 주관으로 충주에서도 울려퍼졌다.

 

이날 행사는 국가기념일로 지정된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이하 '기림의 날')을 맞아 열렸다. 814일은 지난 1991814일 고() 김학순 할머니가 위안부 피해사실을 최초로 증언한 날이다.

 

행사 현장에는 더불어민주당 맹정섭 충주지역위원장과 충주시의회 천명숙·권정희 시의원, 자유한국당 김낙우·홍진옥·조보영 시의원 등 남녀노소 200여명의 시민들이 모여 저마다의 방식으로 위안부 할머니를 잊지 않겠다고 다짐했다.

 

아름다운 사람들 평화나비 김선정 사무국장은 위안부 피해자의 명예와 인권회복을 위해, 이 아픈 역사를 잊지 않고 잘못된 과거사를 바로잡기 위해 세계의 시민들이 연대하고 있다며 기림의 날을 기억했다.

 

이들은 헌화를 시작으로 일본군 피해자 할머니들을 추도하는 형태의 문화제가 이어졌다. 가수 박동진의 노래, 최영일 변호사의 퍼포먼스, 성악가 김순화의 헌정곡, 강민호 무용가의 꽃이 피고지고라는 창작무로 위안부 할머니들의 꽃처럼 아름다웠던 시절을 위로했다.

 

특히 청학동 호랑이 훈장으로 유명한 김봉곤 훈장과 국악자매 김다현 양이 이날 행사에 참석한 시민들과 홀로아리랑을 부르며 기림의 날행사의 대미를 장식했다. 김봉곤 훈장은 이날 행사 참석자들에게 직접 만든 회초리태극기’ 200점을 나눠줬다.

올려 0 내려 0
강하늘아름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충주평화의소녀상 제막식,‘소녀의 내면, 천상에서 춤’ 선 봬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고창군 제74주년 광복절 경축식 (2019-08-15 11:01:09)
순천, 금복현 작가 ‘바람이 드리운다’ 전시회 (2019-08-14 18:03:18)
광주각화도매시장, 우수농산물 ...
광주북구 청소년수련관, 주민참...
광주시, 건축물 특별안전점검 3...
헤이딜러, 중고차 시세 발표… ...
김영록 전남도지사, 고병원성 A...
피아니스트 최현아·에드윈 킴,...
충남연구원, 김연철 통일부장관...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