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6월02일tue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사회
kakao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故 서정민 박사 사건 10주기 추모 기자회견

2010년 조선대 시간강사 재직 중...대학사회의 논문대필 관행 등 고발하며 자결
등록날짜 [ 2020년05월23일 19시10분 ]


[ 더 큰 세상(正論直筆)위해 구독 YOU ME 클릭 ]


2010년 조선대에서 시간강사로 재직 중이었던 서정민 박사는 대학사회의 논문대필 관행 등을 고발하며 자결했다. 당시 서정민 박사는 유서를 통해 교수-강사 사이의 위계 사이에서 이루어지는 논문대필 관행을 폭로했으나 조선대는 연구부정이 없었다는 결론을 내렸다.

 


서정민 박사의 죽음 이후 시간강사의 신분보장과 처우개선을 위한 이른바
강사법이 입법되었고 약 8년간의 시행유예 끝에 20198월부터 시행되고 있다. 그러나 정작 시간강사 문제를 드러내고 논문대필 관행을 고발했던 서정민 박사의 명예회복과 이에 대한 조선대의 제대로 된 진상조사는 이루어지지 않고 있다.

 


 
<서정민을 기억하는 사람들>은 공익재정연구소, 평등노동자회 광주위원회, 학벌없는사회를 위한 시민모임 등이 모여 구성한 연대체로 7주기부터 올해 10주기까지 추모행사를 이어오고 있다.

 


서정민 박사의 10주기를 맞아 <서정민을 기억하는 사람들>은 사태해결을 위한 조선대의 진지한 대응과 이를 위한 면담을 촉구하며 525일 기자회견을 실시한다.

올려 0 내려 0
강대의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조선대의 공영형 사립대 전환을 요구한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순천시, 신도심 최초 소규모재생사업 선정 (2020-05-23 19:13:56)
김중태 언론사 노조위원, 광주시 상생일자리보좌관 임명 (2020-05-23 19:02:37)
행정안전부, 공공데이터 수요조...
김기태 전남도의원, ‘온라인 ...
광주 서구, 음식물쓰레기 감량...
순천시, '코로나19' 취약계층에...
전남도의회, 제342회 제1차 정...
광주시, 코로나19 심각, 경계 ...
광주시, 제16회 현장 경청의 날...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