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11월16일fri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경제
kakao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현대차 데이터센터 등 11개 기업, 광주에

에너지 관련 입주기업에 투자인센티브 대폭 확대
등록날짜 [ 2015년03월31일 18시18분 ]


광주광역시는
31일 현대자동차()500억원 규모의 데이터센터 구축 관련 투자를 확정한 데 이어 유망 중소기업 등 10개 기업과 608억원 280명을 고용하는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특히, 이번 투자유치는 광주시가 창조경제혁신센터를 개소한 이후 현대자동차()가 대규모 투자를 확정한 첫 번째 사례이고, 광주시의 핵심산업인 자동차, 가전, 의료기기, 금형, 에너지산업과 관련된 관내외 유망 중소기업과 투자협약을 체결하는 성과를 거둔 점에서 의미가  크다.

자치단체마다 막대한 일자리 창출과 세수증대 효과가 있는 데이터센터 유치를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는 상황에서 광주시가 현대자동차()의 데이터센터를 유치해 정부전산센터와 더불어 광주지역이 데이터센터 허브로 발돋움하는 계기를 마련한 것으로 평가된다.

또한, 자동차 부품 생산업체인 엘플러스 등 3개사는 333억원 금형업체인 케이피엠() 2개사는 120억원 의료기기 제조회사인 써지코어 등 2개사는 70억원 에너지 관련 기업인 하이솔루션를 포함한 3개사는 85억원 등 608억원의 투자와 280명의 일자리를 창출하는 협약을 체결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광주시는 빛가람에너지밸리 조성을 위해 에너지 관련 업종의 관외 소재 기업이 광주지역으로 공장을 신설이전해 올 경우 입지보조금으로 기존에 설비투자금의 20%를 지원했지만 10% 추가 지원해 최대 30%까지 지원하고기존에 일부 업종(벤처, 콜센터, 문화산업 등)에 한정해 지원하던 고용 및 교육훈련보조금은 정보통신(ICT) 분야에도 신규 지원하는 등 투자 인센티브를 확대해 기업유치에 적극 나서고 있다.

이번 협약에 참여한 기업 관계자는 광주시에는 R&D특구에 연구기관이 밀집돼 있는 산업 인프라, 좋은 정주여건, 안정된 노사문화 등으로 기업하기 좋은 환경이 갖춰져 있어 협약을 체결하게 됐다.”라며 만족감을 표했다.

윤장현 시장은 민선6기에는 일자리 창출을 시정의 최우선 과제로 두고, 기업 운영에 어려움이 없도록 기업지원 원스톱 서비스 체제를 잘 갖추는 등 기업 지원 정책을 펼쳐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올려 0 내려 0
이데이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광주시, 현대차 투자유치 원탁회의 종료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삼성, 광주 2개 국제대회 공식 후원 (2015-03-31 18:30:01)
전남, 사회적경제제품 공공구매 공시제로 (2015-03-29 15:38:23)
전남도, 국내외 백신제약기업과...
광주시 민간공원 특례 2단계 사...
광주 사립유치원 참여율 89% ...
<숭덕고 장광재>2019학년...
영광군, 2018년 겨울철 재난안...
거창출신 엄재철 한국쿠제 대표...
국회와 정부, 대기업 농어촌상...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