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7년12월17일su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연예
kakao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영화‘택시운전사’순천, 여수, 광양 촬영지 인기몰이

순천서 운영 중인 ‘성동카공업사’, 여수‘가나다 다실', 광양항 국제여객선터미널서 총 6회 촬영
등록날짜 [ 2017년08월09일 18시14분 ]

이데이 뉴스 전남동부지역본부장 강진원 기자


<순천촬영지 성동카공업사 사진>
 

개봉 7일만에 5백만 관객을 넘긴 영화 '택시운전사'의 숨은 촬영지가 순천, 여수, 광양에 아직 남아 있다.

'택시운전사'는 1980년 5월, 서울의 택시운전사 만섭(송강호 역)이 통금시간 전까지 광주에 다녀오면 큰돈을 준다는 말에, 독일기자 피터(토마스 크레취만)를 태우고 아무것도 모른 채 광주로 가게 된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주인공인 택시운전사 만섭(송강호 역)이 영화 초반 택시 백미러를 고치던 곳이 실제로 순천에서 운영 중인 ‘성동카공업사’다. 이름도 '성동카공업사'를 그대로 썼다. 간판만 옛것처럼 보이기 위해 살짝 고쳤을 뿐 나머지 풍경은 하나도 손을 안댔을 만큼 옛날 그대로 남아 있다.
 

영화 속 또다른 주인공인 독일 기자 위르겐 힌츠페터(토마스 크레취만 역)가 한국에 들어와 한국기자(정진영)를 만나는 서울의 80년대 다방은 여수‘가나다 다실’에서 촬영되었으며, 현재도 영업을 하고 있다.
 

독일 기자 위르겐 힌츠페터가 일본에서 여객기로 입국해 검색하는 장면이 담긴 장소는 영화 속에서는 김포공항 검색대로 나오지만, 실제로는 광양항 국제여객선터미널에서 촬영되었다.
 

영화 로케이션 지원을 한 전남영상위에서는“택시운전사는 실제 2016년 6월부터 8월까지 총 6회차가 순천, 여수 광양에서 촬영 되었으며, 영화 속 장소들이 추억을 남길 수 있는 지역의 명소가 되었음 한다.”고 말했다.

올려 0 내려 0
강진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영화 ‘택시운전사’ 주인공 힌츠페터 사진전
<소개홍보>2017도심속 순천형 축제
순천시, 청량한 공원만들기에 주력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순천만국가정원, 신생 아이돌 그룹 원포유 공연 (2017-07-07 16:56:21)
<김세곤칼럼>탁영로와 사...
김효수 씨, 거창군 농업인대상 ...
한국농촌지도자 영광군연합회 ...
양계승 순천 금산도예 대표, 20...
남원, 지리산권 서포터즈 해단...
황주홍의원, 우월적 지위에 의...
동해시, ‘동호지구 바닷가 책...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