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11월16일fri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사회
kakao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광주 청년들, 직접 도시재생 신모델 발굴나서

- 12월까지 세미나․포럼 통해 ‘광주청년과 도시재생’ 구상 발표
등록날짜 [ 2017년10월10일 19시41분 ]

광주광역시는 지역의 청년활동가, 창업자, 기획자 등이 중심이 돼 도시재생사업에서 청년의 역할을 찾아가는 ‘청년+도시재생 포럼’을 운영한다고 10일 밝혔다.


‘청년+도시재생 포럼’은 정부 주도 도시재생사업이 부동산과 건설 전문가 위주로 진행돼 지역 역량으로 쌓이지 않는 문제를 해소하자는 취지에서 기획됐다.

- 청년일자리․주거․창업․혁신활동 종합해 도시재생에 접목
 특히, 전국 최초로 청년 전담부서를 신설한 광주시가 지난 3년 동안 꾸준히 추진해온 청년정책의 성과를 집약해 일자리, 창업, 문화, 주거 기능이 결합된 ‘(가칭)청년복합타운’에 대한 지역청년들의 구상이 도시재생 뉴딜 사업 공모계획에 담기게 된다.


청년을 중심으로 도시재생 뉴딜사업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고 반영하는 시도는 이번 포럼이 전국에서 유일하다.

포럼에 참여하고 있는 문정은 광주청년정책위원회 부위원장은 “그동안 도시재생사업에서 청년은 소외돼 왔다”며 “도시재생이 지역의 미래지속성을 담보하기 위해서는 청년주체의 참여가 최우선 과제다”고 말했다.


김솔 컬처네트워크 이사는 “공동체성이 강한 광주의 특성을 담은 도시재생이 돼야 한다”며 “청년을 통한 사람 재생이 이번 포럼의 중요한 키워드가 될 것이다”고 말했다.

올려 0 내려 0
강대의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광주시, ‘청년과 도시재생’ 1차 포럼
광주시, 시민대상 토론회
광주시, 10일간의 평온한 추석연휴 주목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강진 2017년 가을 5대축제 팡파르 (2017-10-11 06:43:52)
제8회 영광백수해안도로 노을축제 폐막 (2017-10-10 19:35:32)
전남도, 국내외 백신제약기업과...
광주시 민간공원 특례 2단계 사...
광주 사립유치원 참여율 89% ...
<숭덕고 장광재>2019학년...
영광군, 2018년 겨울철 재난안...
거창출신 엄재철 한국쿠제 대표...
국회와 정부, 대기업 농어촌상...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