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9월22일su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사회
kakao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대구․경북 사회적경제 박람회」폐막

차별화된 활성화 정책, 민․관 거버넌스의 전국적 성공 모델화
등록날짜 [ 2019년08월19일 08시57분 ]


[ 더 큰 세상(正論直筆)위해 구독 YOU ME 클릭 ]


대구경북은 새(SE)로운 내일로 가는 사회적 경제 선도 도시로 비상했다.

 

816일부터 2일간 처음으로 대구와 경북이 함께 공동 주최한 대구경북 사회적경제 박람회에 약 1만여명의 관람객이 다녀가는 등 17일 성황리에 폐막했다.

 

지난해 전국 최초대한민국 사회적경제 통합박람회를 성공적으로 이끈 대구의 자신감과 경북의 풍부하고 다양한 사회적 경제기업이 만나 성사된 사회적경제 축제 한마당의 자리였다. 이로써 대구와 경북이 사회적경제 활동영역에서 상생과 화합의 의미를 더욱 공고히 하는 계기가 됐다.

 

이번 박람회의 성공은 지속적으로 사회적경제 활성화정책을 추진함으로써 사회적경제를 통한 지역발전의 새 패러다임을 구축한 결과다.

 

지난 ’14년과 비교하면 사회적경제 기업수는 400여개에서 900여개로, 일자리수는 4,000명에서 7,800명으로 크게 늘어났다. 지난해 사회적경제기업의 매출액 또한 1,600억원으로 2배 이상 향상됐다.

 

특히, 청년과 노인, 경력단절여성, 장애인 등 취약계층 고용률이 70%정도로 고용의 사각지대에 놓인 시민들의 고용정책의 하나로 큰 역할을 하고 있다.

또한, 2019년을 대구경북 상생협력실질적 원년으로 삼기 위해 시·도의 사회적경제가 가진 장점과 잠재력을 극대화할 수 있는 길을 모색하고 있다.

 

지난 89일 경부고속도로 서울방향 칠곡휴게소(칠곡군 왜관읍)에 대구기업이 경북지역에 처음으로 사회적경제 팝업스토어를 오픈, 대구와 경북의 사회적경제가 지역을 초월하고 협업하는 최초의 사례가 됐다.

 

아울러, 담보력이 부족한 사회적경제기업의 자금융통을 지원을 위해 특례보증을 실시해 14억원의 자금을 지원하고 있다. 올해 6월 신용보증기금과 대구경북 사회적경제 금융지원 및 제품구매 업무협약을 체결해 대구와 경북의 2,000여개의 사회적경제기업들이 필요한 자금을 손쉽게 지원받아 시장경제 내에서 홀로 설 수 있는 튼튼한 발판을 마련했다.

 

지난 해 7월부터는 대구 사회적경제 청년인턴 지원사업을 추진해 일자리를 원하는 청년과 젊은 인력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던 지역의 사회적경제기업이 만나 기대 이상의 시너지를 내고 있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지금까지 사회적경제가 이룬 성과를 바탕으로 앞으로도 기업발굴과 성장촉진, 자립기반조성 등 현장에 꼭 필요한 정책을 추진해 사람이 중심이 되는 행복한 도시를 만들어 나가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고령화양극화 현상으로 나타나는 사회문제를 사회적경제 모델을 통해 해결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하고 공공서비스와 연계한 지속 가능성을 확장하고자 용역을 추진하고 있다.

올려 0 내려 0
김무선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대구시, 경북 영덕에 태풍 콩레이 피해복구 지원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광주 서구, EM활성액 홍보를 통한 환경보전 사업 '눈길' (2019-08-20 11:00:31)
울산 남구, 민간협력 확대 복지안전망 구축 (2019-08-19 08:34:16)
[류석춘/연세대 사회학과 교수]...
양철단장과 기세규 선생의 허튼...
전남문화관광재단, 경북문화관...
제19회 국제 연안정화의 날 개...
마재윤 제15대 전남소방본부장 ...
영광군, 공직자 공공데이터 및 ...
이용섭 광주시장, 제27회 임방...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