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12월14일sat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연예
kakao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노브라의 두사람

방사(房事) '방에서 하는 일'
등록날짜 [ 2019년09월29일 21시17분 ]


[ 더 큰 세상(正論直筆)위해 구독 YOU ME 클릭 ]


색(色)은 심오한 주제라서 다루기가 어려운 분야이다. 색이 있어야 식도 있다. 심오하다는 것은 인간 생명의 근원인 측면이 있고 다른 한편으로 노브라차림의 두사람만의 공간을, 누군가가 지켜보고있다는 것.

혹자는 본능과 윤리의 타협점이 禮라고 생각한다. 따라서 禮는 시대에 따라서 변하고 환경에 따라서 변한다고 말하면서 인간의 섹스를 방사(房事)라고 표현하였다.

 방사(房事) '방에서 하는 일'이었다
 
올려 0 내려 0
이 은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광주시, 아동․여성폭력 예방 동영상 홍보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동대문구, ‘2019 송년음악회’ (2019-12-05 09:08:17)
강다니엘 13주 연속 개인 랭킹 1위 및 남성 아이돌 랭킹 1위 (2019-09-24 23:22:12)
전남 신성장 ‘블루 투어’ , ...
국도 37호선 포천시 영중면서 ...
나주 송월동, 송년의 밤 행사…...
전남도, 2019년 지적재조사사업...
광주시교육청, 안전 체험수기 ...
광주시, 미세먼지특별대책위원...
'광주주먹밥 상품화'...맞춤형 ...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