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1월18일sat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문화
kakao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나주학 연구 및 진흥에 관한 조례’공포

올해 나주학진흥위원회 출범, 유물수집 위한 전문 인력 운영
등록날짜 [ 2020년01월09일 21시24분 ]


[ 더 큰 세상(正論直筆)위해 구독 YOU ME 클릭 ]


전라남도 나주시(시장 강인규)는 지역 역사를 비롯한 문화·경제·산업 분야를 총망라한 나주학 연구에 본격 착수, 지역 정체성 확립을 토대로 지속가능한 발전 방안을 수립한다.

 

시는 지난 8나주학 연구 및 진흥에 관한 조례를 공포, 호남지역 기초지자체 중 최초로 지역학 연구·발전을 위한 법적 근거를 마련했다고 9일 밝혔다.

 

지역학은 지역의 자연·역사·문화 자산에 대해 종합, 체계적으로 연구하는 학문을 의미한다지역의 정체성 확립과 자치능력을 키우고 지속가능한 발전 방안을 마련하는데 목적을 두고, 주로 광역단위에서 추진돼왔다.

 

그러나 인구감소와 고령화, 경기 침체로 인한 지방도시 위기 극복의 일환으로 국가균형발전과 지방분권 시대가 도래함에 따라 지역학이 지속가능한 발전 방안으로 대두되면서 최근 들어서 기초지자체로 확산되는 추세다.

나주시는 이러한 시대적 흐름에 부합해 나주 역사에 대해 체계적으로 정리하는 나주학 연구를 민선 7기 공약으로 추진, 나주학 연구를 위한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여왔다.

 

지난 2018년 기본계획 수립을 시작으로 정책포럼과 학술대회, 연구용역, 기록유산 수집 등을 실시하고 있으며 이번에 나주학 연구 관련 조례 제정을 통해 지역학 연구 활성화를 위한 법적 토대를 마련했다.

 

시는 올해 나주학의 체계적인 연구를 위한 나주학 진흥위원회를 출범, 연구용역, 학술연구, 정책포럼, 시민아카데미 등을 통해 지역민의 관심과 참여, 공감대 확산에 주력한다.

 

특히 1월말부터 지역학 연구의 기초자산이 되는 유물 수집·연구에 위한 전문 인력을 배치, 나주 역사에 대한 기록과 기억의 아카이브 구축을 본격화할 계획이다.

 

강인규 나주시장은 지역이 위기를 극복하고 기회를 살리기 위해서는 우리의 정체성을 정립하고 경쟁력을 분석하여 다가올 미래를 주도적으로 설계해야 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빛가람 혁신도시 조성에 따른 국가균형발전의 사명감과 호남 경제·문화의 중심지였던 역사적 자긍심을 토대로 나주의 정체성 확립을 위한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여가겠다고 밝혔다.

올려 0 내려 0
신평강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위테크, 나주시에 백미(20kg) 100포 전달
나주 로컬푸드 공공급식...도·농 상생의 대표적 성공사례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예스24, 유튜브 인기 크리에이터 흔한남매의 세 번째 이야기 ‘흔한남매 3’ 2주 연속 1위 (2020-01-10 06:05:54)
전남, 섬주민과 함께 ‘섬코디네이터’ 운영 (2020-01-06 20:02:50)
<강대의칼럼>수은 강항과...
전남도, 농식품 유통 기반 조성...
전남도, 각 시군과 2020년 농정...
나주 청년 ‘형제회’ 라면 120...
과기부, 사회안전 분야 공공용 ...
광주소프트웨어마이스터고 신입...
광주시,“자동차 공회전 그만”...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