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7월08일wed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사회
kakao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광주 북구, 공동주택 비정규직 근무환경 개선키로

준공 20년 이상 경과한 전용면적 85㎡ 이하 아파트 대상 휴게시설 등 개선 지원
등록날짜 [ 2020년04월26일 10시28분 ]


[ 더 큰 세상(正論直筆)위해 구독 YOU ME 클릭 ]


아파트 단지별 사업비의 80%, 최대 1600만 원까지 지원


광주시 북구
(구청장 문인)가 공동주택 비정규직 근로자들의 근무환경 개선에 나선다.

 

북구는 내달부터 공동주택에서 근무하는 경비청소원들 쾌적한 환경에서 생활할 수 있도록 ‘2020 공동주택 비정규직 근무환경 개선 사업을 추진한다고 26 밝혔다.

 

이에 사용검사 후 20년 이상 경과된(1999. 12. 31. 이전 준공) 전용면적 85이하 공동주택(임대 및 사원아파트 제외)을 대상으로 단지별 사업비의 80%, 최대 1600만 원까지 지원한다.

 

지원내용은 지하 휴게실을 지상으로 변경하는 공사(지하실 불법 증축시설 지원 불가), 휴게실 증축 및 개보수, 냉난방기 및 환기시설 설치 등이다.

 

대상단지 선정은 5월 중 시설물의 노후상태, 단지규모 및 자부담 가능여부 등 선정기준에 따라 공동주택지원 심의위원회심의를 거쳐 8~9개 단지를 확정할 계획이다.

 

특히 30년 경과된 소규모 공동주택, 지하 휴게실을 지상으로 변경하는 단지 등 근무환경이 열악한 곳을 우선적으로 선정할 방침이다.

 

문인 북구청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공동주택에서 청소나 경비 일을 하는 비정규직 직원들이 보다 나은 환경에서 근무할 수 있기를 바란다 앞으로도 근무환경, 인권 등 비정규직 근로자 처우 개선을 위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올려 0 내려 0
강한빛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광주 북구, 용봉로 보행환경 개선사업 주민설명회
광주 북구, ‘주민 참여 수제마스크’ 제작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현대차, 사내 교육용 기술 콘텐츠 국내외 대학에 제공 (2020-04-26 10:33:30)
광주시, 탄소포인트제 시행...12인승 이하 비사업용 차량 대상 (2020-04-26 10:19:13)
류혜숙 광주시교육청 부교육감 ...
광주동부교육지원청, 코로나19 ...
광주시, ‘투자유치 촉진 조례 ...
영광군, 문화재 활용사업 중단 ...
김영록 전남지사, 해상풍력단지...
관악구, 주거실태 파악 및 '코...
통영시 항남동 모텔 화재 발생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