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6월05일fri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사회
kakao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17개 시도 중 최초로 광주시 코로나19 바이러스 분리 성공

광주시보건환경연구원, 유관기관과 협업 통해 치료제, 백신개발 등 자원 활용
등록날짜 [ 2020년05월20일 07시42분 ]


[ 더 큰 세상(正論直筆)위해 구독 YOU ME 클릭 ]


광주광역시 보건환경연구원은 광주지역 코로나바이러스 환자 호흡기 검체로부터 코로나19 원인 바이러스(SARS-CoV-2)를 분리하는데 성공했다고 19일 밝혔다.


※ SARS-CoV-2 :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원인 바이러스



앞서 시 보건환경연구원은 28건의 환자 검체로부터 바이러스 분리를 시도해 10개 검체에서 바이러스 증식을 확인했으며 이중 5개에서 차세대염기서열분석(NGS, next generation sequencing) 기법을 통해 유전체를 분석한 결과 코로나19 바이러스임을 확인했다.



현재까지 코로나19 원인 바이러스 분리에 성공한 지자체는 전국 17개 시도 중 광주시가 유일하다. 이번에 분리해 확보한 바이러스는 지역별 환자 특성 등을 연구하는데 활용하게 된다.



또 국내외 분리주와 염기서열 비교분석으로 유전자 변이여부를 추가분석하고 질병관리본부 등 유관기관과 연구결과를 공유해 백신후보물질 개발의 자료로도 활용할 계획이다.



시 보건환경연구원은 국내 코로나19 환자가 발생한 지난 1월 감염병 위기상황에 대응하기 위해 실험실 대응강화 계획안을 수립(1~3차)하고 6시간 이내 검사가 가능하도록 시스템을 구축했으며, 약 1만300건의 검사를 수행했다.



또 2차 대유행에 대비해 코로나19 진단체계를 재점검하고 감염병 전문인력 조기채용 및 일일 250건 이상의 검사가 가능하도록 장비 보완 등의 4차 계획(안)을 수립하고 있다.



정재근 감염병연구부장은 “코로나19와 같은 신종감염병의 원인바이러스의 분리와 확보는 감염병의 진단과 치료 및 백신개발에 필수적인 과정이다”며 “바이러스 분리는 지역별 환자 특성 분석은 물론 백신 개발 등에의 기초자료로 활용할 수 있다는 점에서 의미가 깊다”고 말했다.

올려 0 내려 0
김종영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생활밀착형 도시재생 스마트기술 지원사업’ 광주시 3곳 선정
광주시 보건환경연구원, 안전 농산물 무상 지원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손준호 광주 태봉초 수석교사 논문 한국과학교육학회지 등재 (2020-05-20 21:55:23)
광주시교육청, ‘2020 통합교육지원 대학생 자원봉사제’...온라인 연수 진행 (2020-05-20 04:55:41)
장휘국 광주시교육감, 선별진료...
‘리노베이션 스쿨 in 순천’
전남도의회 농수산위, 제342회 ...
전남도, ‘국립난대수목원’ 리...
영광여행 2020 특별여행주간 운...
전남도의회, 전남 동부권 국회...
방탄소년단(BTS) ‘제이홉 장학...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