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8월09일su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사회
kakao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강진서 일주일 살기’ 생활밀착형 관광 활성화 나서

관광패턴의 변화에 선제적 대응…코로나19 적극 맞선다!
등록날짜 [ 2020년07월05일 18시24분 ]


[ 더 큰 세상(正論直筆)위해 구독 YOU ME 클릭 ]


전남 강진군이 관광패턴의 변화를 주도하며 코로나19로 침체된 관광시장에 선제적 대응을 이어나가고 있다.

 

군은 지난 1월 올해를 관광객 500만 명 시대를 여는 원년의 해로 정하고 관광비전 선포식을 개최했다. 하지만 코로나19 여파로 작년 614만이었던 관광객 수가 올해 75천 명으로 줄어들며 전년 동기대비 47% 감소율을 보였다.

 

강진군 뿐만 아니다. 여수, 순천 등 전남의 대표적 관광도시들도 관광객이 50~60%까지 감소한 것으로 나타나고 있다.

 

코로나19 여파로 관광패턴이 사람들과의 접촉을 피해 가족 및 연인과 함께 안전한 환경에서 일상 속 여가활동을 즐기는 소규모 생활밀착형관광으로 변화하고 있다.

 

이에 군은 현재 강진군에서 운영중인강진에서 주일살기프로그램의 적극 홍보에 나서 방문객 증대를 도모하고 있다. '강진에서 주일 살기는 문화체육관광부 공모사업에 선정돼 추진되는 사업으로 총사업비 2억이 투입된다.

일주일간 관내 푸소농가에서 함께 생활하며 주민과 어울려 강진의 문화와 음식을 즐기는 힐링 프로그램이다. 현재까지 1438명이 참여했고 예약도 100여 팀에 이를 만큼 관광객의 관심과 만족도가 높은 프로그램이다.

 

군은 기존의 푸소 체험 운영에도 변화를 준다. 학생들 위주로 진행되었던 푸소 체험은 올해 학생들의 참여가 어려워지면서 일반 관광객들이 참여할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확대 운영한다.

 

김영빈 관광과장은 강진군에서는 관광패턴의 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해 코로나로 인해 침체된 지역경제를 활성화시키고 관광객의 강진 방문을 유도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올려 0 내려 0
신평강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강진 전남음악창작소, 예술과 관광 접목한 프로그램 운영
강진군, 푸소체험 운영 재개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광주순환도로투자(주),『서구민한가족 나눔사업』 업무협약 (2020-07-06 07:45:20)
김영록 전남지사, ‘코로나19’ 지역감염 발생 긴급 발표 (2020-07-05 18:12:46)
국토부, ‘동행사업’ 시범사업...
전남소방, 집중호우 ‘인명 구...
김옥애 동화동시 작품 전시회
광주 서구,「환경아 놀자~ 에코...
‘바로소통 광주’ 플랫폼 통한...
광주시, '5·18민주화운동 아카...
이재욱 농림부 차관, ‘대한민...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