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8월09일su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IT,인터넷,미디어
kakao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과기부, 노후된 공공와이파이 대개체 및 수신가능 지역 확대

정보화진흥원과 현재 공공 와이파이 운영 통신사(SKT, KT, LGU+)와 사업 추진 위한 협약서 체결
등록날짜 [ 2020년07월27일 08시08분 ]


[ 더 큰 세상(正論直筆)위해 구독 YOU ME 클릭 ]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최기영, 이하 ‘과기정통부’)가 디지털 뉴딜 정책 하나로 주민센터·도서관·복지센터 등 공공장소에 설치된 노후 공공 와이파이 품질 고도화를 올해 말까지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정보화진흥원과 현재 공공 와이파이를 운영하고 있는 통신사(SKT, KT, LGU+)와 사업 추진을 위한 협약서를 체결(7월 24일)했다.

과기정통부는 가계 통신비 경감, 지역 주민들의 통신 접근성 강화를 위해 지자체·통신사 매칭 등을 통해 2012년부터 2017년까지 전국 1만969개소에 공공 와이파이를 구축·개방했다.

2012년부터 2017년까지 구축·개방된 공공 와이파이 중 2014년 이전에 설치된 약 1.8만개 AP는 장비 내용연수(6년)가 초과됨에 따라 △속도 저하 △접속 지연·장애 등의 품질 문제가 지속적으로 제기되어 왔다.

이에 따라 기존 노후 장비는 보안성·전송용량·속도 등이 우수한 최신 와이파이 6로 대개체되면서 다수 이용자 접속 시 현저하게 저하되던 △소통량(트래픽) 속도 △접속 지연 등의 품질 문제가 해소되어 체감속도가 눈에 띄게 개선될 것이다.

또한 기 구축된 공공장소 AP 부족으로음영지가 발생하는 장소(버스터미널, 도서관 등)는 AP를 추가 설치해 서비스 수신가능지역(커버리지)을 확대할 예정이다.

과기정통부 허성욱 정보보호네트워크정책관은 “공공 와이파이는 국민들이 정보검색 등 데이터를 무료로 이용하는 수단으로 자리매김했고 디지털 뉴딜 시대 가속화에 따라 공공 와이파이 수요와 이용량은 기하급수적으로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공공장소 2022년까지 4.1만개소 신규 구축, 노후 공공 와이파이 품질 고도화 등을 차질 없이 추진해 전국 어디서나 데이터를 맘껏 이용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웹사이트: http://www.msit.go.kr/web/main/main.do  출처: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올려 0 내려 0
강대의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과기부, 제약·바이오의약품 분야 10년간 2.8조원 투자 발표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SK텔레콤, 그룹 영상통화 ‘미더스’ 출시 (2020-08-03 09:13:05)
광주시 빛튜브, 공유영상 콘텐츠 다각화 (2020-06-28 10:17:55)
김옥애 동화동시 작품 전시회
광주 서구,「환경아 놀자~ 에코...
‘바로소통 광주’ 플랫폼 통한...
광주시, '5·18민주화운동 아카...
이재욱 농림부 차관, ‘대한민...
광주시, 코로나블루 극복 심리...
농림부, 교육부와 중등 자유 학...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