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9월26일sat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사회
kakao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광주교육시민참여단, ‘기후위기 대응, 생태적 전환교육’ 권고문 장휘국 교육감에 전달

'기후변화 넘어 기후위기에 직면한 지금, 학교 환경교육 정책의 부재' 지적
등록날짜 [ 2020년08월12일 17시06분 ]


[ 더 큰 세상(正論直筆)위해 구독 YOU ME 클릭 ]


광주교육시민참여단 지역협력분과위원회가 기후위기 대응, 생태적 전환교육 대한 권고문을 장휘국 교육감에게 지난 11일 전달했다.

 

12일 시교육청에 따르면 권고문 전달은 기후변화를 넘어 기후위기에 직면한 지금, 학교 환경교육 정책의 부재라는 문제의식에서 광주교육시민참여단 지역협력분과위원회가 지난 2월부터 논의한 결과로 이뤄졌다.


권고안 마련을 위해 지역협력분과는 기후위기 대응 교육을 주제로 교사모임, 시민활동가, 교육청 관계자가 함께하는 간담회를 열었고, 이재영 국가환경교육센터장을 초빙해 기후위기 대응, 학교는 어떻게 해야 할까?’를 주제로 시민 토론회를 개최했다.

 

또 지역 환경교육 현황 파악을 위해 학교 환경교육 설문조사도 진행됐다. 지역 환경교육 현황, 제도 기반 시스템 구축, 조례 제정 필요성 등을 논의했고, 기후위기 환경교육은 보편적 삶을 위한 교육이 돼야 한다는 데 의견을 모았다.

 

권고문은 첫째, ‘학교환경교육의 범주와 방향을 확대하고 지역사회와 협치를 강화할 것, 둘째, ‘기후위기 대응 생태적 전환교육에 대한 예산지원, 학교교육과정 연계, 의무교육실시, 교육센터 필요성 등 정책적 기반을 조성할 것,셋째, ‘기후위기 대응 생태적 전환교육에 대한 법적 근거를 마련하고 종합계획을 수립할 것 등을 주요내용으로 하고 있다.

 

광주교육시민참여단 김희련 지역협력분과위원장은 환경교육 성과의 진정한 의미는 학교와 지역 모두 실천을 생활화 하는 것이고, 지역사회와 연계는 드시 필요하다기후위기를 극복하기 위해서는 삶의 완전한 전환을 통해 새로운 모습으로 탈바꿈해야 하고, 생태적 가치를 중심에 두는 삶과 배움의 과정을 통합하는 것이 생태적 전환교육이다고 정의했다.

 

장휘국 교육감은 광주교육시민참여단의 권고안을 적극 수용하고 미래세대의 환경학습권 보장 등 기후위기 대응 교육을 위해 힘 쓰겠다고 밝혔다.

 

한편 광주시교육청은 지난 6월부터 기후위기 대응을 위한 T/F위원회를 구성·영하고 있으며, 오는 9기후환경협력팀을 신설해 기후변화 대응 교육정책을 펼칠 예정이다.

올려 0 내려 0
김종영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광주시교육청, 2020년 교원 154명 인사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광주시교육청, 2학기 등교 준비 전체 학교 특별방역 (2020-08-13 17:17:20)
강인규 나주시장, 다시면 수해 현장 김영록 도지사와 방문 (2020-08-12 16:58:44)
광주시교육청, ‘찾아가는 장애...
광주 서구, 어린이생태학습도서...
2020 어르신문화프로그램 문화...
순천시 전세버스협, 개천절 집...
광주 남구, 무등시장에 120면 ...
영광군, 2021년 신규군정책 발...
‘전남 사회혁신플랫폼’ 출범...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