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10월28일wed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사회
kakao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광주, 유·초·중·고 2/3 등교수업

‘시차 등교’, ‘오전·오후수업’ 등 적용 등교수업 늘려
등록날짜 [ 2020년10월12일 09시33분 ]


[ 더 큰 세상(正論直筆)위해 구독 YOU ME 클릭 ]


전국적으로 사회적 거리두기가 1단계로 완화됨에 따라 광주시교육청이 10월12일부터 전체 유·초·중·고에 대해 2/3 등교수업을 진행하며, 탄력적 학사 운영을 통해 등교수업을 더욱 늘릴 방침이다. 특수학교는 전면 등교를 실시한다.

11일 시교육청에 따르면 한 명이라도 더 많은 아이들이 학교에 나와 등교수업을 진행할 수 있도록 교육공동체들의 협의를 거쳐 학생 등교일을 최대한 확보할 방침이다.

10월12일부터 광주의 학교들도 1단계에 준하는 학교 밀집도를 적용해 모든 유·초·중·고등학교에서 2/3 등교수업을 진행한다. 또, 밀집도 기준을 ‘당일 등교학생 수’에서 ‘동시간대 등교학생 수’로 완화해 등교수업을 받는 학생을 최대한 늘린다.

 특히 유치원은 학급당 15명 이내, 초등학교와 고등학교는 학생 900명 이하, 중학교는 800명 이하, 특수학교의 경우 학교밀집도 적용 대상에서 제외된다. 이에 따라 광주 314개 학교 중 88%인 277교의 학교들은 교육공동체들의 협의와 준비기간(10월12∼16일)을 거쳐 모든 학생들이 등교수업을 진행한다.

 학생 800명(중), 900명(초·고) 이상 학교들도 등교수업 확대를 원칙으로 학교 여건에 따라 적합한 등교수업 방법을 적용한다. 초·중·고등학교는 동시간대 등교학생 수 2/3 이내에서 ‘시차 등교’, ‘오전·오후 등교’, ‘학년별 홀짝제’, ‘격일 등교’ 등의 방식을 적용해 등교수업을 받는 학생을 늘린다. 초등학교는 한글책임교육 및 기초학력 결손 예방을 위해 1·2학년 우선 등교를 실시하며, 유·초등학교의 돌봄은 정상 운영된다.

 장휘국 교육감은 “코로나19로부터 우리 아이들의 안전을 지키고, 더불어 학력격차 해소와 안정적 돌봄을 위해 10월12일부터 새롭게 도입하는 학사운영 방안이 현장에 하루 빨리 안착될 수 있도록 시교육청은 현장밀착 적극 행정을 펼치겠다”며 “특히 코로나19 상황에서 적극 행정으로 인한 책임은 교육감과 교육청에서 감당해 안전한 학교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올려 0 내려 0
김종영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광주시교육청, ‘공동체, 시민, 그리고 청소년 정치참여’ 세미나 온라인 진행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순천시, 사회적 거리두기 1단계 조정 결정 (2020-10-12 09:36:47)
전남도, '코로나19' 위기가구 발굴해 긴급생계비 지원 (2020-10-11 11:08:57)
강진군, 3년 연속 일자리대상 ...
강진여성인물사’ 발간
나주 남평읍, ‘남도의병역사공...
‘천년 전라도 중심 나주의 재...
“나주 금성관” 국가지정문화...
제22회 부산국제관광전‘최우수...
전남 나주 혁신도시, 제5회 빛...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