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02월27일sat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사회
kakao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전남, 도민주도 ‘청정전남 으뜸마을’ 조성

공동체 분위기 회복․청정자원 보전 중점…자긍심 증진 계기
등록날짜 [ 2021년01월18일 13시56분 ]

전라남도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침체된 마을공동체 분위기 회복 및 청정자원을 관리·보전하기 위해 주민이 직접 주도할 청정전남 으뜸마을만들기 사업 종합계획을 세워 본격 추진에 나선다.

 

전라남도는 민선 7기 핵심시책인 청정 전남, 블루 이코노미의 지속 발전을 위해 바다태양갯벌 등 전남의 청정 자원 관리·보전과 함께 이웃 간 정이 넘치는 마을공동체 정신의 회복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특히 블루투어(Blue Tour)를 완성하기 위해선 쾌적한 주변 환경과 아름다운 경관의 뒷받침이 필수적으로 보고 있다.

 

올해 첫 시작한 청정전남 으뜸마을만들기 사업은 사업 계획부터 추진, 사후관리까지 지역주민들의 자발적인 참여를 유도하고 공동체의 정신을 높여 생활 만족도와 자긍심을 높이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사업은 올해부터 오는 2025년까지 총 사업비 270억 원(도비 108, 시군비 162)이 투입되며, 도내 3천 개 마을을 대상으로 인식전환, 환경정화, 경관개선 등 3대 분야로 구분돼 추진된다.

 

인식개선 사업은 내 마을은 내 손으로 가꾼다는 주민들의 인식을 유도해 자발적인 참여를 이끌어 청정전남 으뜸마을만들기 사업을 본격 추진토록 하는데 목적을 둔다. 전라남도는 시군의 사업 결과를 종합평가해 포상하고 우수마을 홍보에도 나서 도민의 환경관리에 대한 인식전환 및 마을공동체 정신 회복에 집중할 계획이다.

 

환경정화 사업은 장기간 방치된 생활·영농·해양 쓰레기를 사회적경제 기업이나 공공일자리 사업과 연계해 집중 수거하고 폐기물을 분류·보관·처리할 수 있는 인프라를 확충해 깨끗한 전남을 만들게 된다.

 

경관개선 사업은 소규모 공동체 정원을 조성하고 옥외광고물 정비, 소상공인 및 전통시장 상점의 디자인 개발 등을 지원해 안락하고 쾌적한 주거환경을 조성하는데도 중점을 두기로 했다.

 

김영록 전라남도지사는 코로나19로 침체된 마을 분위기를 되살리고, 주민화합과 마을공동체 정신을 회복할 수 있는 이 사업이 원활히 추진되도록 프로그램 개발에 적극 힘써주길 바란다전남의 청정자원은 전남의 보물로 사업 성공을 위해 도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당부했다.

올려 0 내려 0
강대의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지역공동체위한 ‘전남형 예비마을기업’ 공모
김영록 전남도지사, “종교시설 방역수칙 위반 엄중 대응” 호소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이유진 그린뉴딜총괄정책자문관, ‘광주형 AI-그린뉴딜' 제언 (2021-01-18 14:01:57)
영광군, “2021년 귀농귀촌분야 지원사업추진 (2021-01-18 13:38:30)
광주시교육청, 2021년 퇴직교원...
김진만 ‘청산녹수’ 대표, 전...
전남도, 행안부형 마을기업 전...
광주 남구, 개청 26주년 기념 ...
순천시, 지역 관광 전문가들과 ...
광주시 쓴소리위원회 4차 회의 ...
나주 ‘금성산’ 시민공원조성 ...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