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10월21일thu
 
티커뉴스
OFF
뉴스홈 > 사설ㆍ칼럼 > e -독자칼럼
kakao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강진원 칼럼】산업혁명(産業革命, Industrial Revolution)변천사

‘제 1 ·2 ·3· 4차 산업혁명 ... 이젠 AI(artificial intelligence)「인공지능」에 주목해야
등록날짜 [ 2018년01월06일 13시16분 ]

【이데이뉴스 전국취재본부장 강진원 기자】

영국에서 일찍이 봉건제도가 해체되고, 자유농민들을 중심으로 농촌모직공업, 17세기 상업을 기반으로 하는 重商主義(중상주의)와 석탄산업을 중심으로 하는 초기산업혁명, 18세기 들어서 석탄사업 즉 탄갱의 배수처리라는 기술적 문제는 T.세이버리가 고안한, ‘광부의 친구’라 부르는 펌프, T.뉴커먼의 대기압기관 등 초기 증기기관의 발명을 촉진시키고, 마침내 J.와트가 증기기관을 발명하기에 이르렀다.

이 와트의 증기기관은 수력 ·풍력 ·축력(畜力) ·인력 등 농업사회의 기본적인 동력을 능가하는 것으로서 동력혁명(動力革命)을 가져왔으며, 산업혁명을 혁명이라 부를 수 있게 한 기술적인 기초를 준비하였다.

 1) 제1차 산업혁명(第一次 産業革命, 증기기관차 발명) 
18세기 중엽 영국에서 시작된 기술혁신과 이에 수반하여 일어난 사회·경제 구조의 변혁이 산업혁명이다.
18세기 후반에 시작된 기계의 발명과 기술의 혁신에 의해 야기된 산업상의 큰 변화와 이에 따른 사회 · 경제적 변화. 특히 영국을 중심으로 일어난 제1차 산업 혁명은 석탄과 철을 주원료로 삼고 면직물 공업과 제철 공업 분야의 혁신을 핵심적 과제로 삼아 일어난 것이 산업혁명의 시작이라고 볼 수 있으며, 1784년 영국에서 시작된 증기기관과 기계화로 대표되는 ‘제1차 산업혁명’의 대표적인 것이 J.와트의 증기기관차 발명이라고 볼 수 있다.

영국에서 일어난 산업혁명은 유럽 제국(諸國), 미국·러시아 등으로 확대되었으며, 20세기 후반에 이르러서는 동남아시아와 아프리카 및 라틴아메리카로 확산되었다. 이런 의미에서 산업혁명을 광의로 해석하여 농업중심사회에서 공업사회로의 이행이라고 보는 한 산업혁명은 인류 역사에서 아직도 끝나지 않았다고 할 수 있다.
출처 1 : [네이버 지식백과] 산업혁명의 기원 (두산백과)
출처 2 :  [네이버 지식백과] 산업 혁명 (Basic 중학생이 알아야 할 사회· 과학상식, 2007. 2. 20., ㈜신원문화사)

 2) 제2차 산업혁명(第二次 産業革命, 전기발명) 
‘제2차 산업혁명’의 일반적 년대는 1865년부터 1900년까지로 정의된다. 이 기간에는 영국 외에도 독일, 프랑스 혹은 미국의 공업 생산력이 올라 왔기 때문에 영국과의 상대적인 개념으로 이들 국가의 기술 혁신을 강조할 때 특히 사용된다.

이 시대에는 화학, 전기, 석유 및 철강 분야에서 기술 혁신이 진행되었다. 소비재를 대량 생산 하는 구조적 측면의 발전도 있었고, 식료품 및 음료, 의류 등의 제조 기계와 더불어 가공, 운송 수단의 혁신, 심지어 오락 분야에서도 영화, 라디오와 축음기가 개발되어 대중의 요구에 부응했을 뿐만 아니라 고용의 측면에서도 크게 기여했다.

그러나 2차 산업혁명의 생산 확대는 오래 머무렀던 대불황 (1873년 -1896년)과 이른바 신제국주의로 연결되는 요소이기도 하였다.

 1870년대 이후 유럽 및 미국 전체에 걸쳐 일어난 제2차 산업 혁명은 석유와 철강을 주원료로 삼고 화학 공업과 전기 공업 등 새로운 공업 분야를 중심으로 이루어졌다. 1870년 전기를 이용한 대량생산이 본격화된 ‘제2차 산업혁명’의 가장 대표적인 ‘전기발명’이다.
 출처 :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위키백과 한국어판’

 3) 제3차 산업혁명(第三次 産業革命, 디지털 혁명)
1969년 인터넷이 이끈 컴퓨터 정보화 및 자동화 생산시스템이 주도한 ‘제3차 산업혁명’이다.
인터넷과 재생에너지가 3차 산업혁명을 도래시키는 원동력이 될 것으로 보는 제레미 러프킨의 2012년 저서 <소유의 종말>, <공감의 시대>, <수소경제>, <엔트로피> 등 세계적 베스트셀러가 된 여러 저작들을 통해 현대 문명을 날카롭게 비판하며, 대안적 구상을 제시해 온 제러미 리프킨(1945~ ) 펜실베니아대 와튼스쿨 교수가 2012년 펴낸 저서다.

리프킨은 저서를 통해 현재 상황은 2차 산업혁명의 종말이 온 시기라고 주장하였다. 그는 커뮤니케이션 기술(인터넷 기술)의 발달과 새로운 에너지 체계(재생에너지)의 결합이 수평적 권력을 기반으로 삼는 3차 산업혁명을 이끈다는 주장을 내놓았다.

또 저자는 재생에너지는 모든 사람들이 함께 누릴 수 있는 자원이며, 인터넷은 수많은 사람을 수평적으로 연결하기 때문에 3차 산업혁명은 소유를 중심으로 한 수직적 권력구조를 공유를 중심으로 한 수평적 권력구조로 재편한다고 주장한다.

리프킨은 3차 산업혁명의 대표산업으로 사회적 기업을 꼽았으며, 주거형태는 주거지와 미니 발전소의 결합(빌딩의 발전소화), 협업경제ㆍ분산 자본주의의 경제구조를 그 특징으로 제시하였다.

출처 : [네이버 지식백과] 3차 산업혁명 (시사상식사전, 박문각)

 4) 제4차 산업혁명(第四次 産業革命, 사물 인터넷과 AI 즉 인공지능)
로봇이나 인공지능(AI)을 통해 실재와 가상이 통합돼 사물을 자동적, 지능적으로 제어할 수 있는 가상 물리 시스템의 구축이 기대되는 산업상의 변화를 ‘제4차 산업혁명(사물 인터넷과 AI 즉 인공지능)’일컬으며
요약하자면 인공지능, 로봇기술, 생명과학이 주도하는 차세대 산업혁명을 ‘제4차 산업혁명’ 이라고 일각에서 말하기도 한다
필자가 며칠전에도 본지에서 말한바와 같이 가전이 종합기술과 인공지능으로 진화한 ‘2018 라스베이거스 CES’가 2028.1.9.∼1.12(4일간)세계 최대의 박람회가 열린다.
그것이 곧 전 세계인이 주목하고 있는 전 세계 CES의 양대 산맥으로 미국「라스베이거스 국제전자제품박람회(CES)」와 독일 베를린국제가전박람회(IFA : Internationale Funkausstellung)이다.
CES 박람회는「Consumer Electronics Show(소비자가전전시회)」였는데, 이젠 CES 박람회 트렌드(trend)는「Connect Everything Show(모든 것을 연결하라:AI  인공지능 전시회)」로 바꿔 진화하였다.

여기서 AI(artificial intelligence)는「인공지능」이 대세!!
 ‘2018년 라스베이거스 「CES(Consumer Electronics Show)」’가 아닌 「CTA(Consumer Technology Association)」라는 새이름을 사용 2년차로. Electronics(가전) 대신 Technology(기술)로 바꾼 AI(artificial intelligence)는「인공지능」 추세로 이어진다고 보고 있다.

행사의 성격을 가전전시회에서 종합기술전시회로 전환되었음을 선언했고, 전통적인 CES의 주요 전시품목인 오디오 비디오(AV) 기기, TV, PC 등의 전시품목집중에서  IT가 다양한 영역으로 반영된 종합기술전시회로 변화하였다.

2018 전시회 주제는 “혁신을 위한 글로벌 무대(The Global Stage for Innovation)”이다.
전시회 주제에 걸맞게  미래 신성장산업인 『INDUSTRY 4.0 : 미래 융합 기술 4차 산업 혁명』 전시의 현장으로 자율주행자동차·드론·로봇의 종합기술전시회가 괄목할 만한 전시면적과 기술의 진보가 이루어졌다.

 총 전시장면적 204,000여㎡인데,   자율주행자동차 전시장 면적이 총 전시면적 대비 9%인 19,000여㎡, 드론 전시는 25개 정도 업체 참가 전시면적 2,300여㎡, 20여개 이상 업체가 참가한 로봇 전시장 등이 전시되어 미래(내일)의 기술 전시장이 될 것으로 보고 있다.

미래 성장 동력의 원천인  『INDUSTRY 4.0 : 미래 융합 기술 4차 산업 혁명』 의 트렌드(trend)인 『CES 분야의 국제적인 수준인 AI(인공지능)가 종합적으로 반영된 「자율주행자동차·드론·로봇」』 산업 발전에 관한 비전(Vision)을 제대로 세운 제 4차 산업혁명에 우리나라의 향후 정책도 발빠르게 여기에 대처해 나아갔으면 한다.

 
 
출처 1 : 이데이뉴스 > 홈 > 뉴스 > 국제 > 인공지능으로 진화한 ‘2018 라스베이거스 CES’ > 2017.12.24. > 강진원 전국취재본부장 >
출처 2 : 강진원 블로그1 > 언론보도 > 언론보도 > 가전이 종합기술과 인공지능으로 진화한 ‘2018 라스베이거스 CES’  > 2017.12.24. >
출처 3 : 강진원 블로그2 > 언론보도 > 언론보도 > 인공지능으로 진화한 ‘2018 라스베이거스 CES’ > 2017.12.25. >
올려 0 내려 0
강진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강진원 칼럼, 제4차 산업 혁명으로 경제 위기 극복해야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강진원 칼럼> 박근혜와 MB의 權不十年 花無十日紅 (2018-01-19 22:27:47)
<강진원칼럼> 조영제 부작용, 예방책 바로 마련해야 (2017-12-27 22:31:09)
김장오 영광군 부군수 AI·구제...
광주서부교육지원청, ‘현대인...
전남혁신협, 지역혁신‧균...
<김세곤칼럼>잃어버린 10...
광주서부교육지원청, ‘워킹토...
2021년 정율성 음악축제 개최
광주시, 수련시설 ‘월봉서원 ...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