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9월23일wed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사회
kakao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광주시, 2021년 개발제한구역 주민지원 15개 사업 선정

80억원 투입…도로 확·포장, 저수지 보수·보강 등 쾌적한 휴양공간 조성
등록날짜 [ 2020년09월10일 08시02분 ]


[ 더 큰 세상(正論直筆)위해 구독 YOU ME 클릭 ]


광주광역시는 개발제한구역 내 생활기반사업 8개와 환경문화(공모)사업 7개 등 총 15개의 사업이 국토교통부 개발제한구역 주민지원사업으로 선정됐다. 이에 따라 광주시는 국비 72억원 등 총 80억원을 투입해 주민지원사업을 추진한다. 이는 올해 국비 61억원보다 18% 늘어난 것이다.



세부사업별로는 생활기반사업은 도로 확·포장 등(7건), 저수지보수·보강(1건)이, 환경문화(공모)사업은 누리길(4건) 조성, 여가녹지(2건) 조성, 경관(1건) 조성 등이다.
특히 환경문화(공모)사업은 전국 광역 및 기초 지자체에서 신청한 58개 사업 중 총 8개가 대상으로 선정됐는데, 이중 광주시 사업이 7건이 포함되는 성과를 거뒀다.



 광주시는 이번 사업 추진으로 개발제한구역 주민 뿐 아니라 도시민의 쾌적한 휴양공간이 조성돼 삶의 질이 크게 향상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 생활기반사업의 경우 전국에서 우수사례로 4건을 선정하는데 광주시 2개 사업이 선정돼 국비 8억원을 추가로 확보했다.



개발제한구역은 지난 1973년부터 지정돼 시행되면서 도시의 무질서한 확산을 방지하고 도시민의 건전한 생활환경 조성에 기여해왔다. 하지만 주민들의 재산권 행사나 생업에 지장을 초래하는 행위제한이 많아 생활불편이 있었다.
 

이에 광주시는 지난 2001년부터 총 211개 사업에 917억원(국비 733 지방비 184)을 들여 기반시설 및  생활편익사업인 마을진입로 확·포장, 상·하수도정비, 농·배수로 정비, 소하천 정비, 환경·문화사업인 누리길 조성, 여가녹지조성, 경관사업 등 개발제한구역 주민지원사업을 시행해왔다.



김재식 시 도시계획과장은 “지역민의 의견을 수렴한 주민지원사업 발굴에 앞장서는 것은 물론 앞으로도 중앙부처와 긴밀한 협조를 통해 국비를 확보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올려 0 내려 0
강대의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광주시, 2020년도 개발제한구역 주민지원사업 시행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광주 서구, 병의원 감정노동자 권리보호 인식개선 홍보 (2020-09-11 10:01:32)
광주, 유·초·중·고·특 1/3, 2/3 병행수업 (2020-09-10 07:57:38)
전남도, SK스토아와 ‘사회적경...
‘연극의 이해’ 온라인 영화...
영광군, 추석 연휴기간 ‘주민...
장영진영광군의원 대표발의,「...
정광호 전남도의회 농수산위원...
광주시·자치구 ‘코로나 우울...
‘인공지능 중심도시 광주 만...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