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02월02일thu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문화
kakao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전남도, ‘해남 현산에 깃든 마한 소국’ 국제 학술대회 개최

해남 읍호리 고분군에 대해 학술 가치 평가하고 보존 및 활용 방안을 마련해 해남지역 마한사 밝히기 위한 것
등록날짜 [ 2022년06월08일 15시02분 ]
 전라남도가 국내외 민-관-학계와 협력해 고대 마한 역사문화를 체계적으로 정비하고 있는 가운데 9일부터 이틀간 해남 문화예술회관에서 ‘해남 현산에 깃든 마한 소국’이란 주제로 국제 학술대회를 개최한다.
 
이번 학술대회는 마한문화권의 최대 고분군인 해남 읍호리 고분군에 대해 학술 가치를 평가하고 보존 및 활용 방안을 마련해 해남지역 마한사를 밝히기 위한 것이다.
첫날인 9일 현재 조사 중인 해남 읍호리 고분군 현장답사에 이어 ‘현산과 백포만의 중요 마한 문화유산’이란 주제로 이정호 동신대학교 교수의 기조 발표를 시작으로 군곡리 패총의 가치 등 6개 주제발표를 진행한다.
 
발표가 끝나면 마한 문화권의 유적(유물) 역사적 가치를 재조명하기 위해 권오영 서울대학교 교수를 좌장으로 심도 있는 종합토론이 이어진다.
 
10일엔 ‘마한 신미국의 정치·경제·사회·문화사’란 주제로 강봉룡 목포대학교 교수의 기조 발표와, 일본 국립역사민속박물관 다카다 칸타 교수의 ‘5~6세기 해남지역과 왜의 교섭 양상 사례’를 포함한 7개 주제발표가 있고, 이정호 동신대학교 교수를 좌장으로 한 종합토론으로 마무리한다. 
 
이정호 교수는 “이번 국제학술대회는 해남지역의 마한과 백제와의 관계, 마한의 정치·사회 등을 알 수 있는 학술적 의미가 매우 큰 소중한 시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영신 전남도 관광문화체육국장은 “지난해 역사문화권 정비 등에 관한 특별법이 제정돼 역사문화권 보존․정비의 지원 및 기반 조성을 위한 국가 차원의 지원 근거가 마련됐다”며 “이번 국제학술대회를 통해 마한문화의 실체를 확인하고, 더 나아가 세계적 가치를 널리 알리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전남도는 국내외 민-관-학계와 협력체제를 구축해 마한 문화행사 개최, 마한유적 조사 발굴 지원, 학술대회 개최 등을 지속해서 추진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전남지역 고대 마한 역사문화의 역사적 가치를 재조명하고, 이를 체계적으로 정비해 그 가치를 세계적으로 알리며, 지역 발전과 도민 소득 창출과도 연계할 방침이다
올려 0 내려 0
강대의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나주시, ‘대한민국 마한문화제’ 개최
국토부 ‘2022년 지역개발 공모사업’서 신안․해남 지역수요 맞춤지원사업 확정
전남도, ‘남도 여름 여행’ 책자 제작
조승환 해양수산부 장관, 박창환 전남도 정무부지사와 목포종합수산시장 방문
전남문화관광재단, ‘마한과 백제 유입’ 학술대회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순천시, 주민 공동체의 ‘장천노랑극장 페스티벌’ (2022-06-09 11:56:36)
흑두루미 활용 ‘귀향인의 1번지 순천’ 홍보 (2022-06-08 14:44:42)
영광군 불갑지역 통과 고압 송...
광주 남구, 제40회 고싸움놀이 ...
장성군 고향사랑기부제, 백양사...
순천시, 중장기적 인구정책으로...
나주시, 민선 8기 일하는 조직...
영광군, 2023년 학습 곳간 모집
광주시교육청, ‘학교로 찾아가...
현재접속자